고흥군, 기초단체 최초 차범근 축구교실 개강

고흥
고흥
고흥군, 기초단체 최초 차범근 축구교실 개강
초등학생 85명, 고흥에서 축구실력 ‘쑥쑥’ 키운다
  • 입력 : 2023. 05.26(금) 13:46
  • 정승현 기자
고흥군, 기초단체 최초 차범근축구교실 개강
[전남도민신문 = 정승현 기자]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다가오는 5월 30일부터 고흥군 생활체육공원 구장에서 본격적으로 ‘차범근축구교실’이 운영된다고 밝혔다.

전국 기초단체로는 최초로 운영하는 차범근축구교실은 지난 4월 25일에 창단식을 하고, 관내외 초등학생 85명을 선발했다. 고흥군 차범근축구교실은 고흥지역 학생뿐만 아니라 보성, 순천, 여수 등 인근지역 학생들까지 선발해 유소년축구의 선진지가 되기 위한 초석을 다졌다.

고흥군은 초등학교 1, 2, 3학년으로 구성된 학년별 팀과 여학생으로 이뤄진 여학생 팀으로 총 4팀을 편성했으며, SNS 오픈채팅을 통해 실시간으로 학부모와 소통해 축구교실 일정, 개강시간표 등을 사전 안내해 참가 학생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했다.

이번 개강 행사에서는 서울 차범근축구교실의 전문수석코치 4명과 고흥군체육회 지도자 4명이 합동으로 학생들을 지도하며, 고흥에 거주 중인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 직접 축구교실을 방문해 지도할 계획이다.

한편, 고흥군 차범근축구교실은 개강 행사를 시작으로 혹서기인 7, 8월을 제외하고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에 2팀씩 60분간 수업을 하게 되며, 11월까지 총 16회의 수업을 통해 유럽식 유소년 프로그램을 수행할 예정이다.

또한, 11월에는 참가학생팀으로 구성된 고흥군 대표팀과 타 시군 대표팀 간의 유소년 축구대회가 고흥에서 개최될 예정으로 지역 유소년축구 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흥군 관계자는 “대한민국 축구계의 전설인 차범근 감독의 축구교실을 운영함에 있어 지역 유소년들이 최고의 시설에서 최상의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승현 기자 j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