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서구, 착한공유센터 4호점 개소식 개최

서구
서구
광주시 서구, 착한공유센터 4호점 개소식 개최
광주상무역골드클래스 상가 109호에 문 열어
키즈존, 청춘존, 힐링존, 입주특별존 운영
  • 입력 : 2024. 07.10(수) 15:45
  • 정승현 기자
광주시 서구, 착한공유센터 4호점 개소식 개최
[전남도민신문 = 정승현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구청장 김이강)가 착한공유를 통해 나눔문화 확산에 나선다. 서구는 10일 광주상무역골드클래스 상가 109호에 착한공유센터 4호점을 개소했다.

공유센터 4호점은 사전에 주민 의견수렴을 거쳐 수요가 많은 물품 100여개를 준비했으며, 공유공간은 ▲연령대별 장난감 등이 구비된 ‘키즈존’ ▲캠핑용품 등 취미용품들이 구비된 ‘청춘존’ ▲집들이 및 파티용품들을 갖춘 ‘힐링존’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아파트 입주자들을 위한 ‘입주특별존’도 마련해 이사박스, 이동용 카트, 미세먼지 측정기 등 새집증후군 관련 용품, 창문용 로봇청소기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4호점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9시~오후6시이며 물품 대여신청은 사전에 유선으로 가능 여부를 확인한 후 센터에 방문하면 된다. 대여료는 평균 물품가액의 1~3%이며, 대여기간은 물품에 따라 최소 3일부터 7일까지, 1회 연장(7일)이 가능하다.

이 외에도 서구는 화정2동 행정복지센터(1호점), 동천동 행정복지센터(2호점), 서로이음사회적가치지원센터(3호점)에서 공유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개인 부담을 줄이고 활용도를 높이는 물품 공유로 주민 만족도를 높여가고 있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물품공유센터, 공유주차장 등 나눔과 공유 문화 확산으로 착한도시 서구의 가치 실현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승현 기자 jnnews365@naver.com